남아공월드컵 8강 - 네덜란드 vs 브라질남아공월드컵 8강 - 네덜란드 vs 브라질

Posted at 2010. 7. 3. 03:39 | Posted in Football

2골을 모두 만들며 MOM이 된 슈니


네덜란드가 반격을 가해 브라질을 묻어버리다

오렌지군단 네덜란드가 우승후보 브라질을 1-2로 무너뜨렸다.

전반전은 완벽히 브라질의 주도로 경기가 진행되었다.
전반 8분 왼쪽 돌파에 성공한 알베스가 호비뉴에게 패스를 연결하고 골을 기록했지만
한국의 정해상 부심이 오프사이드를 선언하며 골은 무효가 되었다.

그리고 2분 뒤 다시 기회가 왔다. 센터서클 부근에서 멜루가 중원을 가르는 스루패스를 뿌렸고
최전방의 호비뉴는 오프사이드트랩을 뚫고 패스를 받아 간단히 골로 연결시켰다.
이후 11분에 카윗이 한차례 슛을 날리긴 했지만 네덜란드의 공격은 좀처럼 풀리지 않았다.

브라질은 전반 25분 알베스의 크로스를 주앙이 슈팅으로 연결했고 31분에는 호비뉴의 드리블 돌파에 이어
파비아누가 카카에게 힐패스로 연결했다. 카카는 골대 오른쪽 구석을 노리며 절묘하게 감아찼지만 
네덜란드 골리 스테켈렌뷔르흐가 결정적인 선방을 해내며 위기를 넘겼다.
또, 전반 로스타임때 마이콘이 위협적인 슈팅을 날렸지만 이번에도 스테켈렌뷔르흐가 잘 막아냈다.

전반을 내준 네덜란드는 후반들어서 공격적으로 나섰다. 그 결과 후반시작 8분만에 만회골이 나왔다.
스네이더가 오른쪽에서 올린 크로스를 브라질 미드필더 멜루가 걷어내려다가 공은 멜루의 머리를 맞고
브라질 골문으로 빨려들어갔다.

그리고 후반 23분 네덜란드는 추가골을 넣었다. 로벤의 코너킥을 카윗이 헤딩으로 스네이더에게 패스했고
스네이더는 이것을 머리로 돌려넣으며 헤딩슛으로 득점에 성공한 것이다.

게다가 28분 멜루가 로벤에게 반칙을 한 뒤 발로 밟아서 퇴장을 당하며 브라질은 수적열세에 몰렸다.

노인공격


브라질은 역전을 허용하고 한명이 퇴장까지 당해서 팀플레이는 엉망이 되었고 제대로된 플레이를
펼칠 수 없었다. 몇번의 찬스가 있었지만 모두 득점에 실패했고 오히려 38분 스네이더에게
추가실점을 허용할 뻔 했다.

남은 시간 브라질은 만회골을 넣기 위해 네덜란드를 몰아붙였지만 슛은 번번히
골문을 빗나갔고 패스는 좀처럼 이어지지 않았다.

결국 브라질은 네덜란드에 1-2로 역전패했고 네덜란드는 98월드컵 4강에서 승부차기로
브라질에 패했던 것을 설욕하며 4강에 진출했다.


네덜란드 vs 브라질 경기 H/L

  1. 뉴타입영석
    도둑 네덜란드 어제 진짜 최악이였다
  2. 이번에 네덜란드 우승하면 스네이더가 골든볼 받을기세..
    위험하고 필요할때 골넣은건 다 스네이더였던듯...
    결국 후반부에 브라질도 X줄 타들어가면서 브라질 특유의 플레이가 안보이긴 하더라...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